씨엘 그래비티, 한길재단 손세정제 1000개 기증

장애인, 취약계층 코로나19 슬기롭게 극복하길

장현숙 기자

작성 2020.05.22 11:24 수정 2020.05.22 11:24
20일 오후 한길학교에서 화장품 제조업체인 ㈜씨엘그래비티로부터 기증받은 손세정제 기증식을 진행하고 있다./제공=한길학교

사회복지법인 한길복지재단(한길재단)은 20일 화장품 전문 제조업체인 씨엘그래비티로부터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한 손세정제 1000개를 기증받았다고 22일 밝혔다.

 

기능식은 한길재단 산하 한길학교에서 씨엘그래비티 이승우 대표와 임직원들을 비롯해 임학록 한길복지재단 사무국장과 이준희 한길학교 교감이 참석했다.

 

기증받은 손세정제는 한길재단의 각 산하기관을 통해 지역사회의 독거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씨엘그래비티 이승우 대표는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이 손세정제를 통해 감염 예방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지원 활동을 지속하겠다.”라고 말했다.

 

한길재단 임학록 사무국장은 어려운 시기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소중한 손세정제를 지원해 주신 씨엘그래비티 임직원분들께 감사하다. 이러한 지역사회의 아낌없는 관심과 지원 속에서 장애인과 취약계층이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2008년 설립된 사회복지법인 한길은 지난 3월 사회복지법인 한길복지재단으로 명칭을 바꾸고 지적장애인과 독거노인 등 지역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보다 나은 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Copyrights ⓒ 포리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장현숙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인천데일리
s125046